사회공헌

제 8회 재단법인 미래와소프트웨어와 함께하는 꿈찾기 캠프 성료 조회 1336 2023-09-23

- 250명 AI로 나만의 웹툰 그리기 체험

제8회 재단법인 미래와소프트웨어와 함께하는 꿈찾기 캠프가 지난 16일과 23일 이틀에 걸쳐 숭실대에서 성황리에 진행됐다. 250명이 참가한 제8회 꿈찾기 캠프는 재단법인 미래와소프트웨어·전자신문·숭실대 스파르탄SW교육원이 주최하고, 이티에듀·코드클럽한국위원회가 주관했다.

본격적인 ‘AI를 활용한 나만의 스토리 작품 만들기’ 교육에 앞서 AI 이해를 높이기 위해 간단한 교육이 진행됐다. 먼저 관찰력 게임을 통해 학생들의 주의력을 높였다. 이어 AI 개념과 AI를 가능하게 하는 기술인 머신러닝과 딥러닝 원리를 익혔다.

AI가 그린 그림을 제시하고, 학생들은 어떤 부분이 AI가 그린 것인지를 맞춰보는 게임도 했다. 학생들은 AI를 활용한 그림 그리는 체험 학습을 시작하기 전에 AI 원리를 배우며 친숙해지는 시간을 가졌다.

이주용 재단법인 미래와소프트웨어 이사장을 대신해 이상현 KCC정보통신/KCC오토그룹/종하아이앤씨 부회장이 인사말을 전했다. 이상현 부회장은 “지금 이자리에 있는 초·중학생이 우리나라 정보통신의 미래를 밝힐 인재들”이라며 “소프트웨어(SW)와 인공지능(AI)이 미래 핵심 기술인 상황에서 SW와 AI 주제로 열리는 꿈찾기 캠프를 통해 학생들이 미래를 설계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학생들은 초등학생과 중학생으로 구분, 50명씩 5개반으로 나눠 스파르탄SW교육원 전산교육장으로 이동해 교육을 이어 진행했다. AI 미술 플랫폼 ‘포트레이트 AI’와 ‘웹툰 AI 페인터’를 활용해 실습을 시작했다. 각 플랫폼 기능을 배우고 자신이 그리고 싶은 그림을 AI로 그렸다.

캠프에 참가해 AI로 나만의 웹툰을 그린 학생은 “그림을 잘 그리지 못해 항상 그림 그리는 것을 어려워 했는데, AI로 그리니 쉽게 그릴 수 있었다”며 “이제는 그림 그리는 것을 두려워 하지 않고, 그림을 얼마든지 그릴 수 있게 됐다”고 신나했다.

캠프에 참여한 강사는 “그림을 그린다고 하니, 처음에는 학생들이 어려워 하면서 잘 따라오지 못했는데, AI로 손쉽게 그림을 그리는 것을 보고 나니, 학생들이 신나서 너도 나도 여러 그림을 그렸다”고 전했다.

초·중학생의 진로 캠프로 자리 매김한 미래와소프트웨어 꿈찾기 캠프는 오는 12월이나 내년 1월 제9회 캠프가 마련될 예정이다. 미래 핵심 기술 원리를 배우고, 체험하는 캠프로 이티에듀 홈페이지에서 신청 가능하다.